법무부, 전국 출입국기관장 「외국인 체류질서 확립 방안」토론회 개최

김홍열기자 2022-11-14 (월) 14:04 2개월전 140  

- 불법체류 외국인 감소 대책 등 외국인 체류질서 확립 방안 논의 -  

 

d7a0b73e16ad5d1af576fc17e974f6b2_1668402186_3865.png

▲ 「외국인 체류질서 확립 방안」 토론회 전경

 

법무부는 14일 더케이 호텔(서울 양재동 소재)에서 전국 22개 출입국기관장과 이민특수조사대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외국인 체류질서 확립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최근 불법체류 외국인이 40만 명을 넘어섰고, 폭력 등 외국인범죄 증가로 인한 국민적 불안과 우려가 커짐에 따라 이에 대한 다각적인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하였다.

 

주요 토론 내용은 △비자·입국 심사 강화 등을 통한 불법체류 외국인 유입 방지 △불법체류 단속팀 상시 운영 △자진출국 유도 활성화 등을 통한 국내 불법체류 외국인 감소 방안 등이다.

 

또한, △유흥·마사지 업종의 불법취업 등 사회적 해악이 큰 분야 △건설 현장, 배달 라이더, 택배, 이사업 등 서민 일자리 침해 분야 △외국인 계절근로자 농어촌 인력 이탈 분야 등 국민 안전을 위협하고 경제질서를 해치는 분야에 대한 불법취업 방지 방안도 심도 있게 논의하였다.

 

아울러, 엄정한 체류질서 확립을 위해 제4차 외국인정책 기본 계획 수립의 출입국·이민관리체계 구축 방향에 대해서도 다양한 의견이 개진되었다.

 

한동훈 법무부장관은 격려사를 통해 “우리가 추진하는 ‘국익에 도움이 되는 유연한 외국인 정책’의 전제는 ‘엄정한 체류질서 확립’이므로 일관성 있는 불법체류 감소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자”고 말했다.

 

법무부는 이번 토의 내용을 바탕으로 "불법체류 외국인 감소를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 지속적으로 추진함으로써 외국인 체류질서 확립에 만전을 기해 나갈 것이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검경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