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원!!...워이~!, 고추밭의 소 쟁기질

박한수기자 2022-05-10 (화) 06:54 6개월전 199

 

464ddba2327b76a3a68420eb121b8452_1652133181_7558.jpg
▲ 단양 소 쟁기질 (단양군 가곡면 소재 황수만 농가, 2022. 5. 2. 촬영) 사진출처-충북도

 

 

영농의 기계화로 쟁기질과 써레질하는 소(牛)는 충북 도내 1~2마리 밖에 없어 몇 년 후에는 남겨야 할 농업의 기록적인 소재가 되어 버렸다.

 

 단양군 가곡면 소재 산자락의 고추밭에서 모종을 위해 한 농부가 쟁기를 부려 밭을 갈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