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 대저 들녘 대형 논 그림,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염원하다
부산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논 그림 조성 완료

현혜숙기자 2022-08-10 (수) 23:44 1개월전 119  

- 강서구 대저동에 8,610㎡ 규모로 대형 논 그림 완성… 엑스포 공식 마스코트 부기와 공식 슬로건인 ‘2030부산세계박람회 부산에 유치해’를 새겨 

- 내년에도 같은 장소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기원하는 논 그림 계획, 이색적인 콘텐츠로 엑스포 유치 열기 확산 노력

 

ce72b36adff112fadd2de75bce7638d3_1660142597_4236.jpg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논 그림

 

부산시는 지난 6월부터 (사)2030부산월드엑스포 범시민유치위원회와 함께 조성했던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대형 논 그림을 완성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6월 3일 강서구 대저동(부산-김해 간 경전철 대저역과 등구역 사이)에 8,610㎡(2,609평) 규모로 엑스포 공식 마스코트 부기와 공식 슬로건인 ‘2030부산세계박람회 부산에 유치해’를 새겨넣었고, ‘엑스포시민봉사단’에서 유색 벼(색깔 벼) 모내기를 진행한 바 있다.

 

모내기 후 2달여간 유색 벼가 자라 엑스포 공식 마스코트 부기의 모습과 엑스포 기원 문구의 색깔을 잘 나타내고 있다. 이 모습을 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최근 드론을 활용하여 촬영했다.

 

시는 내년에도 같은 장소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기원하는 논 그림 시즌 2를 계획하고 있다.

 

한편, 이번에 조성한 논 그림은 2017년 2030부산세계박람회, 2019년 한·아세안 특별정상회담, 2020년 가덕도 신공항 건설에 이어 4번째이다.

 

부산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부산농업에 대한 도시민의 관심을 높이고, 농업의 중요성과 부산시정을 널리 알리기 위하여 대형 논그림을 조성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농업자원을 이용한 경관 농업을 조성하기 위해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조유장 부산시 2030엑스포추진본부장은 “부산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선보이는 논 그림과 같은 이색 볼거리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열기를 확산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검경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